한마디

한마디 – 마루야마 시게오

“(1984년에) 패미콤이라는 걸 해 보니까… 재미있더군요. 이것은 가정에 있어서의 엔터테인먼트이며, 레코드의 라이벌 상품이 될 가능성이 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당시(1991년)는 아직 슈퍼 패미콤이 발매되기도 전입니다. 소니 사내의 직원들도 패미콤의 8비트 세계밖에 본 적이 없었기 때문에, 게임기가 쭉쭉 발전해서 고성능화 되어가니다는 것을 이해하지 못했던 것입니다. 그 당시에 그것을 확신하고 있었던 것은 쿠타라기 켄밖에 없었습니다.” – 타키타 세이이치로, […]

한마디 – 프로페셔널의 조건 (Paul Graham)

강연중인 폴 그레이엄. 2008년. (* 출처: http://www.flickr.com/photos/mathoov/2429731460/) 프로란 자기 일에 가차없는(Relentless) 사람을 가리킨다.1 – 폴 그레이엄(Paul Graham), 『해커와 화가(Hackers & Painters』 * 잘 모르는 사람들을 위해 첨언하자면, 폴 그레이엄은 전설적인 컴퓨터 해커이자 성공한 벤처 기업가로서 현재는 스타트업 전문 투자펀드인 Y Combinator를 이끌고 있다. 이 사람에 대해서는 D.Camp 이나리 센터장님(@Saram_Eyagi)의 다음 글을 추천: 벤처기업 500여 개 […]

한마디 – 역사에 대하여 (강유원)

당태종 이세민과 그의 준마를 묘사한 부조. 베이징 중국 역사 박물관 소장. 역사는 과거의 사실을 확인하고 이야기하는 학문이 아닙니다. 우리는 역사를 공부하면서 자연스럽게 과거의 집적으로서의 우리의 현 상황을 이해하게 되고 그것을 바탕으로 미래를 설계하게 됩니다. – 강유원, 역사고전강의

한마디 – Colossus

Bletchley Park Museum에 세워져 있는 앨런 튜링의 동상. “A computer would deserve to be called intelligent if it could deceive a human into believing that it was human.” 사람으로 하여금 그것이 사람이라 착각할 수 있게 하는 기계(컴퓨터)는 지성을 가지고 있다고 말할 수 있다. – 앨런 튜링(1912.6.23 ~ 1954.6.7) Computer Science를 탄생시킨 천재 수학자 앨런 튜링의 […]

한마디 – 융합에 대하여

오늘 오후엔 기계항공공학부 방현우 교수님의 강연을 들었다. 방 교수님은 뉴미디어 아트 연구자로, 이 분야는 기술과 예술의 접점에 해당하는 작품들을 만들어 내는 예술 분야다. 흔히 이야기하는 증강 현실이 이 분야의 대표적인 성과물이다. 강연이 끝나고, 인문대에서 공연예술을 전공한다는 여학생 하나가 질문을 했다: 기술적인 내용을 전혀 배우지 않는 인문학 전공자가 뉴미디어 아트를 하고 싶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서였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