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검

베거나 찌르기 위한 예리한 날이 달린 병장기. 한쪽 날만 있는 것을 도刀라고 하며, 양날이 모두 있는 것을 검劍이라 한다.(단, 이랑도는 양날을 모두 가지고 있음에도 예외적으로 도라고 한다.)

동양의 경우 양날 검은 그리 많이 쓰이지 않았기 때문에, 검은 도검의 총칭으로 쓰이기도 한다.

백제의 검, 귀면장식대도

도검이라는 병장기는 고대에서부터 현대에 이르기까지 하나의 추세를 보여 주는데, 바로 칼 끝에 달리는 병두(柄頭, pommel)의 모습입니다. 기본적으로 칼자루의 끝에 장착된 병두는 칼의 무게 중심을 잡고 칼머리를 보강해주는 역할을 합니다. 그런데, 대체로 오래된 검일수록 무게 중심을 잡는 역할에 초점을 맞추는 경향이… (더보기)

삼국시대 도검 패용법

이전에는 조선 시대의 도검 패용법에 대해서 이야기했으니 이번에는 삼국 시대로 올라가 보겠습니다. 삼국 시대에는 칼을 어떻게 찼을까요? 힌트는 바로 칼집에 있습니다. 삼국 시대의 칼은 칼집과 함께 출토되는데, 대부분은 녹이 심하게 슬어 손잡이만 제대로 남아 있는 경우가 많지만 가끔 운좋은 생존자들이… (더보기)

중세 유럽 검술 롱소드 테크닉

중세 롱소드 테크닉. 중세의 검술 교본에 나와있는 거라고 하는데, 중간부터 나오는 하프 소드 테크닉(폼멜로 받고, 목 겨누고...)이 그야말로 간지 200%. 건틀릿(Gauntlet)이 없는 동양에서는 없는 전투방식이라서 더 멋있게 보이는 건지도 모른다. 동영상 보면서 검도 대도 4본하고 5본이 떠오르면 막장인가효? 아, 7본도… (더보기)

광개토대왕의 전사들 #4 – 중장기병(2)

아래 글은 광개토대왕의 전사들의 토막글입니다. 태그를 클릭하시면 전체 글을 읽을 수 있습니다. 여기서는 일러스트레이션을 봐 가면서 설명하도록 하겠습니다. 고구려 중장기병(태호님作 - 출처는 따로 없음-_-;). 더도말고 덜도말고 딱 고증 99%짜리 개념 일러스트 되겠다. 투구 - 종장판주 위 일러스트의 병사가 쓰고 있는… (더보기)

드워프의 명검, 나르실

엘론드: 자네는 병사가 더 필요해.아라곤: 더 이상 없습니다. 엘론드: 산속에 죽은 자들이 있잖은가? 아라곤: 그들은 살인자며 배신자들입니다. 헌데 그들의 도움을 받자고요? 아라곤: 그들은 아무것도 안 믿어요. 누구의 요청에도 응하지 않아요. 엘론드: 곤도르의 왕에겐 응답할 걸세.(품 속에서 안두릴을 꺼낸다.) J.R.R. 톨킨의… (더보기)

도검(刀劍)이 가지는 세 가지 의미

발더스 게이트 2대 히트 아이템, 저주받은 버서킹 소드. 이와 쌍벽을 이루는 아이템은 착용자의 성(性)을 바꿔버리는 저주받은 거들이라나(...) 폭력과 무사의 상징 일단 도검은 생명체를 죽이는 흉기인 만큼, 그 자체로 폭력을 상징합니다. 그 많은 무기류 중에서 도검이 폭력을 상징하게 된 이유는 도검이란… (더보기)